추석 성묘객·관광객 북적, 도로 소통 원활

  • 방송일자
    2019-09-13
추석을 맞아 공원묘원과 유원지가
성묘객과 관광객들로 북적였습니다.
◀END▶

추석 명절 차례를 마친 시민들은
조상의 묘를 찾아 음덕을 기렸고
시가지엔 고향을 찾은 귀성객들로
붐볐습니다.

경포와 속초등 동해안 해변과
유원지에는 추석 연휴를 맞은
관광객들의 발길이 이어졌습니다.

오후들어 서둘러 일상으로 돌아가는 귀경객들로 역과 터미널이 북적였고
영동고속도로와 서울-양양 고속도로는 양방향이
일부 정체를 빚기도 했으나 대체로 무난한
소통 상황을 보였습니다.
◀END▶








MBC강원영동 뉴스 구독하고 빠른 뉴스 받아보세요!

youtube 유튜브 http://bitly.kr/qC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