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시, 신규 관광 캐릭터 개발

  • 방송일자
    2022-11-23
img.jpg
동해시가 지역의 대표성과 상징성을 담은
신규 관광 캐릭터 개발에 나섭니다.

동해시는 기존 관광 캐릭터인
'선녀와 나무꾼'이 금강산 관광을 기반으로
남북 교류의 상징성을 담아 활용돼 왔지만
금강산관광 중단 이후
신규 관광 캐릭터 고안의 필요성이 생겨
개발에 나서기로 했습니다.

이에 따라 전문가 자문과 선호도 조사를 거쳐
무릉별유천지와 도째비골스카이밸리 등
주요 관광지 이미지를 반영한
신규 캐릭터 개발 사업이 진행될 예정입니다.








MBC강원영동 뉴스 구독하고 빠른 뉴스 받아보세요!

youtube 유튜브 https://www.youtube.com/channel/UCvB3ZkjUpbYsHXYr6z0WSQ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