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항 이용 도로 보수·복구 예산 지원 필요"

  • 방송일자
    2022-11-23
동해항과 연결되는 주변 도로의
보수와 복구사업에 정부 지원이 필요하다는
주장이 제기됐습니다.

동해경제인연합회는
정부 청원서를 통해
동해국가관리항이
1979년 준공 이후 40년 넘게
국가 발전을 위한 항만 역할을 하며
하루 평균 700대, 4천 회 이상
25톤 대형 화물 차량이 이동하며
도심의 도로 피해가 극심하다며
정부의 예산 지원을 요청했습니다.

경제인 연합회에 따르면,
동해항을 이용하는 DB메탈과 쌍용C&E,
강릉 안인화력 등의 업체로 인한 도로 파손이 극심하지만 동해시가 매년 20억 원 이상을 부담하고 있습니다.








MBC강원영동 뉴스 구독하고 빠른 뉴스 받아보세요!

youtube 유튜브 https://www.youtube.com/channel/UCvB3ZkjUpbYsHXYr6z0WSQ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