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동해시 추암 관광지 개발 활발

  • 방송일자
    2016-10-21
◀ANC▶
애국가 첫 화면에 등장하는 추암 해변은
동해시의 대표적인 관광 명소인데요

낙후됐던 추암 마을을 관광지로 개발하는
사업이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습니다.

박준기 기자가 보도합니다.
◀END▶
촛대 바위와 해맞이 명소로 유명한
동해시 추암 해변입니다.

동해시가 주민 이주 보상 문제로 논란이 많았던 낡은 상가와 민가를 모두 철거한 부지에
신축 상가를 건립했습니다

공사를 마친 일부 건물은 서둘러 영업을
시작했습니다.

S/U-올해부터 본격적인 공사에 착수한
추암 관광지 조성 사업은 현재 65% 가량
진척됐습니다.

신축 상가를 중심으로 해변 광장을 만들고
캠핑장을 조성하는 공사도 한창 진행되고
있습니다.

◀INT▶김선옥 담당/동해시 관광과
"추암관광지는 올해말까지 기반시설 공사를
마치고,내년 상반기까지 조경 등을 마무리해
관광객 맞이에 만전을 기하겠습니다"

미관을 해치던 해안 군 경계 철조망을 철거해
해안 경관도 개선했습니다.

촛대바위 주변 근린 공원 지역에
야간 조명과 전망대 등 체험시설을 조성하기
위한 기본 설계와 실시 설계 용역에
착수했습니다.

◀INT▶정성웅/상인
"개발이 완료되면 관광객도 많이 늘어나고
추암마을도 번창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삼척 증산에서 추암까지 해안도로까지
개통되면 침체됐던 추암 해변이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습니다.

MBC뉴스 박준기입니다.








MBC강원영동 뉴스 구독하고 빠른 뉴스 받아보세요!

youtube 유튜브 https://www.youtube.com/channel/UCvB3ZkjUpbYsHXYr6z0WSQ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