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중소기업 공공구매 확대해야

  • 방송일자
    2017-03-07
◀ANC▶
남)강원도가 중소기업 공공 구매를 확대하기 위한 박람회를 열었습니다.

여)중소기업 입장에서는 반길만한 일이지만,
지역 공공기관들이 지금보다 구매를 늘려야
한다는 주문이 강했습니다.
강화길 기자가 보도합니다.
◀END▶

◀VCR▶

원주의 한 단열 창호 전문 제조업체의
전시 부스입니다.

국내 최초로 단열 스테인리스 프레임과
단열 커튼월을 제작하는
핵심기술을 보유하고 있습니다.

이런 기술력을 인정 받아 지난 2013년
조달청 우수제품등록업체로 선정됐습니다.

하지만 지역 공공기관의 구매는
매출의 30%에 지나지 않습니다.

◀INT▶
김영준/영남유리산업 R&D 사업부 팀장

강원도가 공공 부문의 구매력을 높이기 위해
올해로 일곱번째 박람회를 열었습니다.

뛰어난 기술력으로 우수한 제품을 생산하고도
매출에 어려움을 겪는 지역 중소기업을
돕자는 취지입니다.

◀INT▶ 최문순/강원도지사

지난해 강원도의 중소기업 제품 구매액은
2조 4천 550억 원.

총 발주액의 78.2% 수준입니다.

올해 목표 구매율은 79%입니다.

법정 의무율인 50%를 훨씬 넘지만,
전국 상위권에는 한참 모자랍니다.

◀INT▶ 양민석/강원도 경제진흥과장

그렇지만 경기침체 여파로
공공구매에 사활을 걸고 있는
중소기업들로서는 아쉬움이 많습니다.

설계단계부터 지역제품을 반영하거나
구매과정에서도 수의계약 하는 등
지역 중소기업을 살리는
사회적 책임을 다해주기를 바라고 있습니다.

MBC뉴스 강화길입니다.








MBC강원영동 뉴스 구독하고 빠른 뉴스 받아보세요!

youtube 유튜브 https://www.youtube.com/channel/UCvB3ZkjUpbYsHXYr6z0WSQ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