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지역 시의원 재산 공개 현황

  • 방송일자
    2017-03-24

도내 기초의원들의 재산 목록이 공개된 결과 강릉시의회는 허병관 의원이 6억 7천여만 원 늘어난 56억 7,850만 원을 신고해 증가액과 재산액이 가장 많았고 박경자 의원은 1,167만 원 줄어든 2,354만 원을 신고해 가장 적었습니다.
◀END▶
동해시의회는 정성모 의장이 21억 7,304만 원으로 재산이 가장 많았고, 최석찬 의원은 -1억 6,421만 원으로 가장 적었습니다.

태백시의회는 고재창 의원이 25억 3,002만 원으로 가장 많았고, 이한영 의원은 4,119만 원으로 가장 적었습니다.

속초시의회는 김종희 의장이 14억 1,974만 원으로 가장 많았고, 최령근 의원은 2억 3,403만 원으로 가장 적었습니다.

삼척시의회는 정정순 의원이 12억 8,249만 원으로 가장 많았고, 한동수 의원이 7,645만 원으로 가장 적었습니다.








MBC강원영동 뉴스 구독하고 빠른 뉴스 받아보세요!

youtube 유튜브 https://www.youtube.com/channel/UCvB3ZkjUpbYsHXYr6z0WSQ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