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금연휴 시작 관광지 북적..고속도로 정체

  • 방송일자
    2017-04-29
황금연휴 첫날인 오늘
초여름 날씨 속에 도내 관광지와 유명산에는
관광객들로 북적였습니다.

설악산과 치악산 등 국립공원에는
2만여 명의 탐방객이 찾아 깊어진
봄의 정취를 만끽했고, 리조트에는
연휴를 즐기려는 가족단위 여행객들이
몰렸습니다.

한편, 영동고속도로는 강릉방향으로
둔내 부근 등 곳곳에 지.정체가 빚어졌고,

오후 2시쯤에는 중앙고속도로
신림IC에서 덤프트럭이 넘어지면서 싣고있던
석탄이 쏟아져 2시간 가량 통행에 통제되기도
했습니다.

도로공사 강원본부는 오늘 하루 70만 대 이상의
차량이 도내 고속도로를 이용할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MBC강원영동 뉴스 구독하고 빠른 뉴스 받아보세요!

youtube 유튜브 https://www.youtube.com/channel/UCvB3ZkjUpbYsHXYr6z0WSQ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