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주 군부대 통합사격장 조성사업 또 제동-투

  • 방송일자
    2017-04-30
유치를 희망하는 마을이 나타나면서
탄력을 받았던 원주 군부대 통합사격장
조성사업에 또다시 제동이 걸렸습니다.

원주시에 따르면 장기간 대상지를 찾지 못해
진척이 없었던 사업에 지난달 소초면의 한
마을이 유치를 신청했지만, 인근 공군부대가
비행항로와 겹친다며 불가입장을 밝히면서
사업에 차질이 불가피해졌습니다.

이에 원주시는 부대 실무진과 재협의를
진행하겠지만, 여건상 불가능할 경우
이전 대상지를 재공모해 사업을 원점에서
다시 시작한다는 방침입니다.








MBC강원영동 뉴스 구독하고 빠른 뉴스 받아보세요!

youtube 유튜브 https://www.youtube.com/channel/UCvB3ZkjUpbYsHXYr6z0WSQ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