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원추추파크 직원 스키장 알바 전출 반발

  • 방송일자
    2017-11-16
삼척의 기차 체험 테마파크인
하이원추추파크가
직원들을 모기업인 강원랜드에 아르바이트로
전출하는 방안을 추진해 반발이 일고 있습니다.

삼척시 도계읍의 사회단체들은 최근
하이원추추파크가 겨울철 경영 개선을 위해
시설 운영을 중단하고
직원들을 하이원스키장으로 전출하려고 한다는 소식이 알려지자
강제 차출을 철회하라는 현수막을 내거는 등
반발하고 있습니다.

강원랜드는 이에 대해
하이원추추파크가 제안했을 뿐
결정된 것은 아무 것도 없다며
스키장 전출이 추진되더라도
당사자의 동의가 선행돼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








MBC강원영동 뉴스 구독하고 빠른 뉴스 받아보세요!

youtube 유튜브 https://www.youtube.com/channel/UCvB3ZkjUpbYsHXYr6z0WSQ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