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R]세계 최초 전자파 플라즈마 가스화 발전

  • 방송일자
    2021-03-31
◀ANC▶
목재를 고열로 분해해서 합성가스를 만들고
이걸로 전기를 생산하는 국내 최초의 발전소가 태백시에 완공됐습니다.

이 과정에서 요즘 대세로 떠오르고 있는
수소까지 생산합니다.

유인호 기자가 보도합니다.
◀END▶
◀VCR▶

태백시 철암동에 들어선 플라즈마 가스화
발전소입니다.

전자파 플라즈마 토치가 내뿜는 섭씨 1,200도 이상의 고열로 목재를 분해해 합성가스를 만든 뒤 이걸로 엔진을 돌려 발전하는 시설입니다.

250억 원을 투자해 갖춘 발전용량은 3MW,
7,500가구가 1년간 사용할 수 있습니다.

시운전을 거쳐 5월에 상업발전을 시작할
계획입니다.

증기 터빈을 돌리는 일반 바이오매스 발전소에 비해 효율이 두 배 가까이 좋고 이산화탄소 배출은 절반 밖에 안된다는 게 회사 측의 설명입니다.

합성가스의 주성분은 일산화탄소와 수소, 발전을 일부 줄이는 대신 합성가스에서 하루 600kg의 수소도 생산할 예정입니다.

국산 수소차 넥쏘 100대가 꽉 채울 수 있는 양으로 강원도가 사들여 도내 수소충전소에 보급할 계획입니다.

◀INT▶이봉주(그린사이언스파워 대표이사) "마이크로파 플라즈마 토치를 이용한 가스화 발전이 세계 최초고, 미사용 목재를 가스화해서 발전을 하는 것 또한 세계 최초입니다."

강원도는 이 지역을 '플라즈마 그린수소 클러스터'로 조성할 계획입니다.

목재 외에 다른 연료, 특히 저열량 석탄에서 수소를 뽑아내는 기술의 상용화를 지원해 탄광지역의 대체산업으로 육성할 방침입니다.

◀INT▶최문순 강원도지사
"곧이어 석탄, 플라스틱으로 수소를 생산하는 플랜트를 이 부근에 세우게 되겠습니다. 그걸 클러스터로 만들어서 우리 도와 시·군비를 포함해서 약 3천억 정도를 투자해서 이 일대를 그린수소를 만드는 (지역으로 만들 계획입니다.)"

강원도는 2025년까지 30개 기업 유치와
5백 명의 일자리 창출, 수소분야 전문인력 1천 명 양성을 목표로 잡고 있습니다.

MBC뉴스 유인호입니다.(영상취재 배광우)
◀END▶
#마이크로플라즈마발전소, #그린사이언스, #플라즈마그린수소클러스터








MBC강원영동 뉴스 구독하고 빠른 뉴스 받아보세요!

youtube 유튜브 https://www.youtube.com/channel/UCvB3ZkjUpbYsHXYr6z0WSQ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