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릉시 리조트 사업 사전 협의 없어 유감

  • 방송일자
    2021-06-11
강릉시의회가
강릉시 남부권 관광리조트단지 조성을 위해
태영건설과 1조 원 대 투자협약을 체결한 것에
대해, 시의회와 협의를 거치지 않았다며
유감을 표명했습니다.

강릉시의회는
대규모 민간투자사업을 언론보도로 알게됐고
이후 진척 상황에 대해
시의회와 전혀 협의가 없었다며
밀실 행정이라는 비난을 면치 못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또, 민간공원 조성사업에 대해서도
해결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자료를 요청했는데도,
보안과 비밀 유지를 이유로
자료를 제공하지 않고 있다며 유감을 표시했습니다.








MBC강원영동 뉴스 구독하고 빠른 뉴스 받아보세요!

youtube 유튜브 https://www.youtube.com/channel/UCvB3ZkjUpbYsHXYr6z0WSQ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