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릉시 등 전국 5곳 투기 의심 거래 106건 적발

  • 방송일자
    2022-08-11
강릉에서 부동산 투기와 관련한
의심 거래 행위가 적발됐습니다.

국토교통부는 올해 1분기
부동산 가격 급상승과 거래량 급증,
외지인 거래 비율 급증 등의 동향을 보인
서울시 강남구와 인천시 부평구, 강릉시, 전북 남원시 등
5개 지역에서 106건의 투기 의심 거래 행위를
적발했다고 밝혔습니다.

국토부가 밝힌 강릉시의 주요 적발 사례는
30대가 아파트를 2억 5천만 원에 사면서
거래 대금 전부를 어머니로부터 조달받아
편법 증여가 의심되는 행위였습니다.








MBC강원영동 뉴스 구독하고 빠른 뉴스 받아보세요!

youtube 유튜브 https://www.youtube.com/channel/UCvB3ZkjUpbYsHXYr6z0WSQ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