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양 오산리선사유적박물관 관람객 증가

  • 방송일자
    2022-08-19
거리두기 해제 이후 여름 피서철 기간
양양 오산리선사유적박물관 관람객이
크게 늘었습니다.

양양군은 올해 8월 17일 기준
3만 5천 947명이 오산리선사유적박물관을
관람해 지난해 전체 관람객 2만 155명보다
78% 늘었다고 설명했습니다.

오산리선사유적박물관은 사적 제394호
신석기시대 양양 오산리 유적내 자리했으며
유물 발굴과 복원 체험, 만들기와 퍼즐 맞추기 등 다양한 체험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으며

박물관 체험 공간에 인공지능 등을 활용한
실감콘텐츠, 디지털 체험공간 조성도
추진되고 있습니다.







MBC강원영동 뉴스 구독하고 빠른 뉴스 받아보세요!

youtube 유튜브 https://www.youtube.com/channel/UCvB3ZkjUpbYsHXYr6z0WSQ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