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지방 이틀째 찜통더위

  • 방송일자
    2016-07-27
영동지역에 폭엽주의보가 내려진 가운데
오늘도 32도를 넘는 찜통 더위가
이어졌습니다.
◀END▶

오늘 오전 11시를 기해 강릉과 동해, 삼척지역에 폭염주의보가 내려졌고
낮 최고 기온이 강릉과 삼척이 32.3도,
동해 31도, 태백 29.1도 등
이틀째 무더운 날씨를 보였습니다.

기상청은 동해안지역에 당분간 낮 기온이 30도를 넘는 무더위가 이어지겠고,
열대야가 나타나는곳이 많겠다며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END▶








MBC강원영동 뉴스 구독하고 빠른 뉴스 받아보세요!

youtube 유튜브 https://www.youtube.com/channel/UCvB3ZkjUpbYsHXYr6z0WSQA